"?..창문에 뭐가.."이 시국에 고양이가 쏘아 올린 뜻밖에 인연


 

라이프 일상 속의 반려동물 소식들
"?..창문에 뭐가.."이 시국에 고양이가 쏘아 올린 뜻밖에 인연
조회527회   댓글0건   작성일1달전

본문

    코로나로 인해 집 안에만 있게 되자, 사람들의 인터넷 활동이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이목을 끄는 일들의 중심에는 동물들이 빠지지 않고 등장하고 있는데요.

오늘은, 없던 인류애도 살아나는 동물들의 사랑스럽고 어이없는 해프닝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뉴요커 리지, 그녀는 매일 창문으로 보이는 건너편 집에

대한 궁금증을 참을 수가 없었습니다.

 

바로 그 집의 창가를 항상 지키고 있는 하얀 고양이 때문인데요.

나갈 수도, 직접 만날 수도 없는 그녀는 결국 한 가지 방법을 택하게 됩니다.

 

 

“안녕!! 그 하얀 고양이는 이름이 뭐야?”

(몇 시간 뒤..)

"데이비드 보위."

 

그리고 고양이의 주인인 크리스는 트위터에 이 일을 올린 뒤, 질문의 당사자인 리지와 연락이 닿았습니다!!

"진짜 힘이 난다." 

"안녕!! 내가 그 편지를 써붙인 이웃사람이야!!"

"와 안녕!! 만나서 엄청 반갑다..!! 얘가 데이비드야.
코로나 잠잠해지면 우리도 진짜 만나자!!"

리지는 기대하지 못한 반가운 답변을 얻은 것뿐만 아니라,
고양이 덕분에 크리스라는 친구까지 사귄 셈이네요. ㅎㅎ

"당연히 만나야지! 그리고 바닐라네 가족이랑도 만나자 ㅋㅋㅋ"

 

사실... 리지는 얼떨결에 보위의 아랫집에 사는 고양이의 이름까지 알게 되었는데요. ㅋㅋㅋ  

(왜때문에 아련한 것처럼 보일까...ㅋㅋㅋㅋㅋㅋ) 

“아이스... 난 바닐라 아이스크림의 아이스야.”

건조한 나날들 가운데 기운을 복돋아주는 일인 것 같네요.

 

하루빨리 데이비드와 아이스의 만남이 성사되었으면 좋겠습니다 ㅎㅎ. 

 

(그리고 저도 끼워주십사...)


CREDIT

 

출처 THE DODO

 

    EDITOR SW 

     좋아요 0
http://www.petzzi.com/bbs/board.php?bo_table=news&sca=life&wr_id=5915
URL을 길게 누르시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복사되었습니다. 원하시는 곳에 붙여넣어 주세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url복사
반려인의 의견   총 0

이 글에 첫 번째 의견을 남겨 주세요. 여러분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문화/행사 더보기

이벤트 더보기

공지사항  
체험단이벤트  |   구독이벤트  |   포토이벤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구독문의 |  오시는길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682 유스페이스 2동 507-1호(대왕판교로 670) | 대표전화 : 1544-8054 | 팩스 : 0303-0433-9971
회사명 : 펫앤스토리 | 대표자 : 황규형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제원
사업자등록번호 : 239-88-0080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 2017-성남분당-1513호
(c) 2002-2020 petlove. All Rights Reserved
e-mail 문의하기
기사 : edit@petzzi.com
광고/제휴문의 : ad@petzzi.com

select count(*) as cnt from g5_login where lo_ip = '3.231.220.225'

145 : Table './petzzi/g5_login' is marked as crashed and should be repaired

error file : /bbs/board.php